제일기획도 '퍼포먼스 마케팅'… 'BOUNCE(바운스)팀' 앞세워 강화
제일기획도 '퍼포먼스 마케팅'… 'BOUNCE(바운스)팀' 앞세워 강화
  • 김수경
  • 승인 2022.06.09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퍼포먼스 마케팅 전문 부서 서비스 영역 확대
지난해 삼성증권 마케팅 효율 증대, 쉐보레 라이브 커머스 진행 등 성과
올해 NFT 퍼포먼스, 라이브 커머스, 캠페인 대시보드 등 정교화된 서비스 제공
BOUNCE팀 로고. 제일기획
BOUNCE팀 로고. ⓒ제일기획

제일기획이 고객사의 비즈니스 성장에 기여하는 '퍼포먼스 마케팅'을 강화한다.

9일 제일기획에 따르면 최근 국내외 기업들이 제품 판매나 거래 증가에 실질적으로 기여하는 마케팅에 대한 니즈가 높아짐에 따라, 제일기획은 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광고주의 비즈니스 문제에 접근하고 비즈니스 성장을 돕는 퍼포먼스 마케팅 전문 부서 '바운스(BOUNCE)팀'을 지난해 신설했다.

신설 첫 해에 바운스팀은 광고 소재 최적화, 검색 광고 전략 수립 및 운영 등 다양한 퍼포먼스 마케팅을 수행하며 광고주의 비즈니스 확대를 지원했다.

대표적으로, 삼성증권의 해외주식 캠페인의 퍼포먼스 마케팅을 진행하며 타겟 맞춤형 소재를 개발·운영하고 자동화 대시보드를 구축해 광고 성과를 지속적으로 분석하고 개선함으로써 광고주의 마케팅 효율 증대에 기여했다.

한국지엠 쉐보레와는 시승 신청, 견적 요청 등의 세일즈 리드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데 이어 실제 차량 판매에 기여하기 위한 라이브 커머스도 추진했다. 지난해 8월 볼트 EUV와 2022년형 볼트 EV의 출시를 알리기 위한 목적에서 네이버 쇼핑 라이브에서 '론칭 라이브 투어'를 진행해 31만 명 이상의 시청자가 몰렸으며, 해당 차종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얼리버드 쿠폰, 랜덤 럭키 박스 등의 전체 상품이 1분여만에 완판되는 성과를 거뒀다.

쉐보레 타호 NFT 프로젝트 이미지
쉐보레 타호 NFT 프로젝트 이미지. ⓒ제일기획

바운스팀은 지난해 축적한 퍼포먼스 마케팅 노하우를 바탕으로 올해에는 NFT 퍼포먼스, 라이브 커머스, 캠페인 대시보드를 세 축으로 보다 정교화된 퍼포먼스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최근에는 쉐보레와 함께 초대형 SUV 타호의 출시에 맞춰 '타호 NFT 아트가 되다'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타호의 헤리티지를 담은 NFT 작품을 통해 고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목적에서 마련된 이번 프로젝트에서 바운스팀은 일러스트레이터 최환욱 작가, 모션 아트 이천성 작가와 협업해 타호 NFT아트 작품 10종을 제작했으며 NFT플랫폼 선정부터 입점, 배포, 운영 등의 전 과정을 담당했다.

제일기획 관계자는 "퍼포먼스 마케팅에 필요한 세부 역량들을 내재화 하고 조직을 확대하는 등 바운스팀의 경쟁력을 강화해 퍼포먼스 비즈니스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