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홍기획, 세븐일레븐과 메타버스 매장 열었다
대홍기획, 세븐일레븐과 메타버스 매장 열었다
  • 김수경
  • 승인 2022.02.0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계 7천만 명 가입자를 확보한 '플레이투게더' 메인 광장에 가상현실 편의점 오픈
모바일게임 기업 해긴과 협업, 메타버스 마케팅을 위한 콘텐츠 기획 및 기술력 입증
​​​​​​​국내외 고객사와 다양한 맞춤형 메타버스 마케팅 사례 선보일 예정
세븐일레븐 카이아섬점. ⓒ대홍기획

대홍기획이 해긴의 메타버스 게임 '플레이투게더' 내 코리아세븐의 가상현실 편의점 '세븐일레븐 카이아섬점'을 오픈한다고 3일 밝혔다.

대홍기획에 따르면 이 날 오픈하는 세븐일레븐 카이아섬점은 진열대부터 스태프룸까지 실제 오프라인 매장과 동일하게 구성됐으며 세븐일레븐 앱으로 연결되는 키오스크와 셀프 택배 접수 등 고객사 니즈에 부합하는 다양한 맞춤형 기능이 구현됐다.

또한 한끼연구소 전주식비빔밥, 세븐카페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 중인 13가지 아이템을 게임 재화로 구매해 즐길 수 있도록 실감 나게 제작했으며 이를 통해 유저에게 브랜드와 상품이 효과적으로 노출될 수 있게 설계됐다.

대홍기획 디지털사업부문 강태호 부문장은 "메타버스 마케팅이 단순 경품 지급을 통한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지속 가능한 콘텐츠가 되기 위해서는 기존 메타버스 세계관의 연결 선상에서 브랜딩 활동을 해야 한다"며 "플레이투게더 유저에게 친숙한 마트를 세븐일레븐 가상 매장으로 확장함으로써 유저에게 거부감 없이 네이티브한 마케팅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홍기획과 해긴은 지난해 11월 메타버스 브랜드 마케팅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세븐일레븐 가상 편의점이 양사 협업의 첫 사례다.

대홍기획 홍성현 대표는 "세븐일레븐 메타버스 매장을 시작으로 차별화된 메타버스 마케팅을 선보이게 됐다"며 "대홍기획의 마케팅 인사이트와 콘텐츠 기획력을 해긴의 개발 및 서비스 역량과 융합해 고객사와 유저 모두를 만족시키는 지속 가능한 메타버스 콘텐츠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플레이투게더 세븐일레븐 카이아섬점을 최초로 방문하는 유저에게는 세븐일레븐 캐릭터 '브니' IP를 활용한 스페셜 코스튬을 증정한다.

'플레이투게더'는 동화 풍의 가상세계 '카이아 섬'을 배경으로 전 세계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미니게임과 취미생활 등 아기자기한 일상을 경험할 수 있는 모바일게임이다. 지난해 4월 정식 출시 이후 글로벌 누적 7000만 다운로드 및 일일 사용자 수(DAU) 400만 명을 달성했다. 또한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 글로벌 피처드 선정을 비롯해 대만, 베트남 양대 마켓 무료게임 인기 순위 1위 달성, 한국콘텐츠진흥원 '2021년 하반기 이달의 우수게임' 수상 등 국내외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서비스를 이어 나가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