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박스네트워크, 연예기획사 앵그리독스와 MOU 체결
샌드박스네트워크, 연예기획사 앵그리독스와 MOU 체결
  • 김수경
  • 승인 2022.01.28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경규 공동대표의 앵그리독스와 콘텐츠 제작 및 부가 사업 통한 시너지 기대
왼쪽부터 앵그리독스 공동대표 이경규, 샌드박스네트워크 대표 이필성. ⓒ샌드박스네트워크

MCN 업계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이하 샌드박스)가 개그맨 이경규 공동대표의 연예기획사 앵그리독스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샌드박스에 따르면 이번 협약식에는 샌드박스의 CEO 이필성, CCO 김학준, CFO 장성진, CBO 정우종 및 앵그리독스의 공동 대표 이경규, 박경미가 참석했다.

업무협약은 양사 소속 IP를 활용한 공동 콘텐츠 제작 및 커머스 사업에 적극 협력하기 위해 체결하게 됐다. 샌드박스와 앵그리독스는 향후 전통 미디어와 디지털 미디어를 전방위적으로 활용한 크로스 미디어 광고 상품 론칭, 양사 PB 상품의 라이브커머스 활성화, 공동 홍보 및 마케팅 분야에서도 상호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샌드박스는 도티, 유병재, 조나단, 김해준, 빵송국, 함연지, 최희, 라온, 람다람 등 450여팀의 소속 크리에이터들과 함께 샌드박스가 보유한 디지털 콘텐츠 제작 및 홍보 역량을 바탕으로 앵그리독스와 적극 협업할 계획이다.

이필성 샌드박스 CEO는 "전통 미디어와 디지털 미디어의 경계를 허무는 양사 간의 협업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적극적인 시너지 창출을 통해 소속 크리에이터들에게 크로스 미디어로의 진출과 더욱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앵그리독스는 이경규, 박사장, 최범석, 존그렌지 등 유명 방송인 및 연기자들이 소속돼 있으며 이들의 전문 연예 매니지먼트뿐 아니라 자체 영상 콘텐츠 기획 및 제작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자회사 앵그리펫츠를 통해 22만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반려동물 전문 쇼핑몰 인터파크펫을 운영하며 커머스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