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 예술과 증강현실 기술의 만남"… 메타, '아트 리이메진(Art Reimagined)' 프로젝트
"전통 예술과 증강현실 기술의 만남"… 메타, '아트 리이메진(Art Reimagined)' 프로젝트
  • 김수경
  • 승인 2022.01.27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강현실(AR) 기반으로 한국 고전 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공유의 장 넓힌다"
공명. ⓒ메타
그룹 공명. ⓒ메타

메타(구 페이스북)가 AR 기술을 활용해 전통 예술 작가와 협업하는 '아트 리이메진(Art Reimagined)' 프로젝트를 3월에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메타에 따르면 이번 프로젝트는 한국과 대만에서 진행되며, 메타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전통 예술가들과 협력해 AR 기술을 예술과 접목해 한국 고전 예술을 실감나게 즐길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자 한다.

메타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상에서 다양한 예술 분야를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풀어내고, AR 기술의 힘을 더해 참여 작가의 작품과 공연에 색다른 생동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유구한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는 한국 고전 예술에 AR 기술과 시각적인 효과를 적용해 색다른 색을 입히고 오랜 전통을 자랑하지만 일반 대중에게 낯설고 생소했던 전통 미술과 음악이 관객에게 새롭게 다가갈 계기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박은주 작가. ⓒ메타
박은주 작가. ⓒ메타

한국 프로젝트에 함께하는 전통 예술가로는 작가 박은주, 그룹 공명, 댄서 박성호 등이 있다. 박은주 작가는 전통 민화를 중심으로 한 예술 스타일로 잘 알려져 있으며 가정의 행복을 묘사하고, 일상생활의 활력과 즐거움을 작품에 조화롭게 녹여내는 것이 특징이다.

공명은 전통 타악기와 대나무로 만들어진 관악기 등을 혼합해 한국 전통 음악을 재해석하는 뮤지션 그룹이다. 박성호 댄서는 전통 춤에 특화된 댄서이자, 안무가이자 교육자이며 주특기는 승려들이 선보인 '승무'와 정화의식에 쓰이는 독무 '살풀이춤'이다.

박성호 댄서. ⓒ메타
박성호 댄서. ⓒ메타

메타는 이번 프로젝트를 기회 삼아 최근 전 세계적으로 문화적 가치를 높게 인정받고 있는 한국의 현대적인 문화 뿐 아니라 다채로운 형태의 전통문화 유산을 널리 알리고 확산시킨다는 전략이다.

AR 기술은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고 물건을 구매하고 서로 소통하는 방식은 물론이고 세상을 경험하는 방식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메타의 이번 프로젝트는 AR 기술의 장점을 활용해 한국의 새로운 모습을 공유하고 전통 예술 문화 발전에 기여한다는 취지이다.

이미 매월 7억 명 이상이 메타 앱과 기기를 통해 AR 세상에 접속하고 있는만큼 전통 예술 경험을 무한대로 확장할 수 있는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크리에이티브 기술 스튜디오인 메쉬마인드(Meshminds)가 스파크 AR(Spark AR)을 기반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스파크 AR은 메타의 무료 AR 플랫폼으로 AR 효과를 누구나 쉽게 구현할 수 있는 툴과 리소스를 제공한다. 이미 전 세계 많은 예술가와 크리에이터들이 사용하고 있으며, 다양한 소비자 브랜드 활동에도 활용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