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동으로 놀러 간 인스타그램,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캠페인 진행
성수동으로 놀러 간 인스타그램,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캠페인 진행
  • 김수경
  • 승인 2021.12.06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로운 관심사 표현 응원하는 #그냥다좋아서그램 캠페인의 일환
성수동 소재의 소규모 비즈니스를 조명해 이용자와 브랜드 사이 소통 창구 마련
인스타그램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이 다양한 관심사로 싹튼 지역 소상공인을 널리 알리고 지원하기 위해 성수동을 중심으로 12월 한 달간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오프라인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6일 밝혔다.

인스타그램은 그 일환으로 성수 로컬 상점을 안내하는 지도를 제작해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배포하며, 개성 있는 소규모 비즈니스의 이야기를 소개하는 전시회도 개최한다.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캠페인은 이용자들의 다양한 관심사 발견 및 공유를 응원하는 인스타그램의 #그냥다좋아서그램 캠페인의 오프라인 확장 프로그램이다. 성수동을 방문한 소비자들이 환경 지속가능성, 커피, 전통주 등 여러 가지 관심사를 대표하는 소규모 브랜드를 탐색하고 발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됐다. 인스타그램은 성수동을 '다채로운 관심사를 보여주는 소규모 비즈니스들이 모여 있는 동네'로 보고, 이번 캠페인 지역으로 선정했다.

인스타그램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지도. ⓒ인스타그램
인스타그램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지도. ⓒ인스타그램

캠페인의 일환으로 공개된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지도는 '성수 교과서'로 알려진 크리에이터 '제레박(@zele._.park)'이 큐레이션한 성수동 소재 소규모 비즈니스의 소개와 위치 정보를 안내한다. 음식점, 카페, 잡화점, 서점 등 여러 업종의 32개 브랜드가 엄선됐으며 이 가게들을 직접 방문하면서 자신의 취향에 맞는 새로운 브랜드를 만나고 관심사를 확장해 나가길 바라는 취지가 담겨있다.

본 지도는 #그냥다좋아서그램 캠페인의 인스타그램 계정(@ilikeitgram)에서 누구나 다운로드할 수 있고, 성수 전시회와 서울숲 포토스팟, 전시에 참여한 12곳의 소규모비즈니스 매장에서 소진 시까지 제공될 예정이다.

오는 30일까지는 성수동의 문화복합공간 LCDC에서 #그냥성수가좋아서그램 전시회를 열 계획이다. 인스타그램을 통해 고객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브랜드 12곳의 이야기와 그들의 인스타그램 피드가 구현된 전시물들을 만나볼 수 있다.

페이스북코리아 인스타그램 마케팅 한승아 상무는 "소규모 비즈니스의 좋은 아이디어와 커뮤니티를 발견하고 조명해 온 인스타그램이 성수동에 브랜드와 소비자를 잇는 다리를 놓고자 한다"며 "더 많은 이들이 자신만의 철학과 이야기를 지닌 브랜드를 만나 개개인의 관심사를 발전시키고, 브랜드들은 관심사를 중심으로 소비자와 진솔한 대화를 나눌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그냥다좋아서그램 캠페인은 자신의 순수한 관심사와 열정을 인스타그램에서 자유롭게 표현하는 모든 이들을 응원하기 위해 론칭한 캠페인이다. 완벽하지 않더라도 인스타그램에서 나만의 관심사를 공유하며 '나다움'을 만들어가자는 메시지를 담은 캠페인 영상을 공개했으며, 지난 달부터는 숏폼 영상으로 더 즐겁게 자신의 관심사를 공유하도록 돕고자 #그냥다좋아서그램 릴스 챌린지를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