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감성' 통했다… 갤럭시 S21 광고, 누적 조회 수 9천만 뷰 돌파
'갤럭시 감성' 통했다… 갤럭시 S21 광고, 누적 조회 수 9천만 뷰 돌파
  • 김수경
  • 승인 2021.02.23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일기획 제작, 갤럭시의 혁신 기능을 넘어 '갤럭시 감성' 담아내 호평
핵심 슬로건도 기능보다는 감성을 강조하는 '두근거리게'로 확정
​​​​​​​본편+To Go 서비스 광고 페어 집행으로 갤럭시 S21 체험 효과적으로 유도

제일기획이 제작한 삼성전자 갤럭시 S21 광고가 기존 갤럭시 광고와 차별화된 콘셉트로 호평을 받으며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기존 갤럭시 광고가 주로 갤럭시의 혁신적인 기능에 대해 초점을 맞췄다면 이번 갤럭시 S21 광고는 소비자들의 감성을 터치해 '갤럭시 감성'을 성공적으로 보여줬다는 평이다.

23일 제일기획에 따르면 삼성전자 갤럭시 S21 광고가 누적 조회 수 9000만 뷰를 돌파했다. 광고 영상 전문 사이트 'TV CF'의 '베스트 CF', '시선을 끄는 CF', '이해가 쉬운 CF' 등 다양한 분야에서 1위에 랭크됐다.

이번 광고의 핵심 슬로건은 기능과 서비스를 강조하기보다는 갤럭시 S21을 구매해 사용함으로써 일상을 특별하게 보낼 수 있을 것이라는 '두근거리게'로 정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혁신적인 기술들을 고객들에게 설명하기 보다는 갤럭시 S21만의 감성으로 론칭 기대감을 주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총 2편으로 제작된 론칭 광고는 세련되고 감각적인 영상미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디자인'편은 갤럭시 S21의 '컨투어 컷' 디자인과 바이올렛 컬러를 강조해 갤럭시에 대한 '선망성'을 강조한다. '카메라' 편도 렌즈 안에서 바라보는 독특한 컷을 감성적인 BGM과 영상미로 풀어냈다.

론칭 편에 이어 공개한 7편의 본편 광고에서는 갤럭시 S21의 기능들을 활용하며 느끼는 다양한 감정들을 감각적으로 그려냈다. 랩을 즐기고 춤을 추는 모습, 셀프 웨딩 촬영을 하는 모습 등을 감성적으로 담아 갤럭시 S21의 기대감을 높여준다.

제일기획 이아영 CD는 "제품의 새로운 기능과 사용 상황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기 위해 광고만으로도 소비자가 두근거리게 만드는 것을 목표로 했다"고 말했다.

이번 광고는 또 다른 차별화를 시도해 주목을 끌었다. 본편 광고가 끝나자마자 "방금 봤던 갤럭시 S21, 3일동안 내 폰이 된다, 아무 조건 없이, 지금 To Go 서비스로 갤럭시 S21을 체험하세요"라는 '갤럭시 S21 To Go 서비스' 광고가 이어진다. 갤럭시 S21에 대한 관심과 호기심을 본편 광고에서 자극하고 곧바로 이어서 To Go 서비스 광고를 집행해 소비자들의 직접적인 체험을 유도했다.

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의 브랜드 감성과 문화를 전파하며 소비자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