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코로나19 응원 동참… 정부·시민단체에 5500만원 광고비 지원
트위터, 코로나19 응원 동참… 정부·시민단체에 5500만원 광고비 지원
  • 김수경
  • 승인 2020.05.2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위터, 사회 공헌 프로그램인 애즈포굿으로 구호 활동 단체에 무료 광고 제공
트위터코리아, 대한적십자사·희망브리지·질병관리본부에 4만5천 불 상당 광고 제공
​​​​​​​트위터, WHO의 #HealthyAtHome 캠페인에 스포트라이트 트렌드 광고 지원… 약 3억 회 노출
대한적십자사의 애즈포굿 활용 캠페인 트윗. ⓒ트위터
대한적십자사의 애즈포굿 활용 캠페인 트윗. ⓒ트위터

트위터가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해 방역 당국과 구호활동을 벌이는 시민단체에 광고비를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트위터에 따르면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다양한 시민 단체에 온라인 광고비를 지원하는 ' 애즈포굿 (#AdsForGood)'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국내에서는 대한적십자사(@KoreanRedCross)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relief_sos), 질병관리본부(@KoreaCDC)에 각각 1만5000달러(한화 약 1845만원) 총 미화 4만5000달러(약 5536만원) 상당의 트위터 광고비가 제공된다.

트위터 무료 광고를 지원받은 대한적십자사는 트위터에서 감염병 재난에 대한 경각심을 알리고 재난 성금 모금을 독려하는 등 나눔 문화 조성을 위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사회 각 분야의 저명인사들과 함께 진행 중인 기부금 모금 캠페인을 효과적으로 확산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번 트위터의 광고 지원을 통해 코로나19 예방 캠페인을 기획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고재영 위기소통담당관은 "트위터는 실시간 뉴스와 다양한 정보들이 활발히 공론화되는 공간으로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한 수칙을 공유하고 확산하기 좋은 플랫폼"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여전히 방심할 수 없는 코로나19 유행이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 트위터의 광고 지원을 통해 국민들에게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정확한 정보와 예방수칙을 알리고 확산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트위터는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1월 29일부터 코로나19 관련 키워드 검색 시 질병관리본부의 트위터 공식 계정을 안내하는 등 다양한 협력을 지속해온 만큼 이번 광고 지원을 통해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차단에 도움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는 전 세계적으로 지난달 16일 세계보건기구(WHO)와 함께 #HealthyAtHome 캠페인을 지원했다. WHO(@WHO)는 트위터 공식 계정을 통해 집에서 할 수 있는 운동이나 놀이, 요리 등이 담긴 영상을 공개하면서 건강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독려했고 트위터는 이 캠페인의 성공적인 확산을 위해 한국과 미국, 영국, 일본, 캐나다, 프랑스, 호주 등 12개 국가에서 트위터의 주요 광고 서비스인 '스포트라이트 트렌드'를 무료로 제공했다.

그 결과 스포트라이트 트렌드는 전 세계에서 약 2억9700만 회 노출됐으며 WHO의 캠페인 영상 시청은 2600만 회를 기록했다. WHO의 트위터 계정과 캠페인명인 @WHO, #HealthyAtHome을 사용한 대화는 캠페인과 트위터 광고가 시작된 16일 폭증했으며, 대화량은 4월 1일부터 23일까지 400만 건 가량 발생했다.

윤채은 트위터코리아 공공정책 담당 상무는 "트위터는 지금 전 세계에서 일어나는 일을 가장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국민들이 코로나19와 관련된 신속하고 정확한 소식을 받아 볼 수 있도록 관련 부처와 협력하고 있다"며 "감염병이라는 위기 상황에서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트위터의 애즈포굿을 확대하기로 결정했고 구호활동 단체와 정부 기관에 광고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 국가적 위기 상황을 극복해 나가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코리아는 애즈포굿 프로그램으로 인터넷 안전 및 미디어교육, 표현의 자유, 평등, 환경보호, 재난 및 재해 구호 등 다섯 가지 영역의 시민사회단체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오픈넷(@opennetkr), 한국생명의전화(@LifelineKorea), 공익인권법재단 공감(@withGongGam), 한국여성의전화(@kwhotline), 한국여성단체연합(@kwau38)  등에 트위터 광고비를 제공해 '생명사랑', '사회적 약자에 대한 인권의식 개선', '가정폭력 예방', '직장 내 성평등 확산'과 같은 캠페인을 지원했다. 애즈포굿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트위터 전략활용 트레이닝도 제공해 시민사회단체의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