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펭수와 함께한 '샤프란 아우라' TV광고 온에어
LG생활건강, 펭수와 함께한 '샤프란 아우라' TV광고 온에어
  • 김수경
  • 승인 2020.04.10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7일 TV광고 시작 "향기캡슐 퇴출 명령"
HS애드 대행, 배가·화이유 제작

LG생활건강의 섬유유연제 브랜드 '샤프란 아우라'는 모델 '펭수'가 출연하는 첫번째 TV 광고를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이번 광고는 '이제 펭수의 샤프란 아우라가 온다'를 콘셉트로 제작됐다.

샤프란 아우라는 향기를 오래 유지하기 위해 미세 플라스틱 향기캡슐(이하 향기캡슐)을 사용하는 섬유유연제와의 차별성을 부각했다. 

지난달 27일부터 시작된 이 광고는 펭수를 중심으로 섬유유연제 소비자들이 다 같이 등장하는 장면부터 시작한다. 섬유유연제 시장을 미세 플라스틱 향기캡슐이 없는 제품으로 재편하겠다는 각오를 엿볼 수 있다.

펭수는 특유의 당당한 말투와 익살스러운 몸짓으로 지구를 위해 섬유유연제 속 향기캡슐의 퇴출을 명령하고, 향기캡슐 없는 섬유유연제인 샤프란 아우라를 추켜세우며 마무리한다. 광고에 등장하는 제품은 샤프란 아우라 프레시 딜라이트로, 향기캡슐을 없애고 향 성분을 강화해 은은한 향이 오래 유지되도록 개발됐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펭수의 연기력과 다양한 애드리브가 광고를 생기 있고 풍성하게 만들었다"며 "샤프란 아우라는 펭수와 함께 환경을 위한 홍보활동을 계속 할 것"이라고 전했다.

샤프란 아우라는 향기캡슐을 넣지 않은 대표적인 섬유유연제이다. 지난 1월에는 펭수를 모델로 발탁하고 해양 오염 원인 중 하나인 미세 플라스틱을 줄이는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2월에는 샤프란 아우라 '펭수 에디션'을 선보였다.

이 광고는 HS애드가 대행을, '배가'와 '화이유'가 제작을 맡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