틱톡, 이승기와 함께 ‘1일(日)1하이라이트’ 신규 광고 공개
틱톡, 이승기와 함께 ‘1일(日)1하이라이트’ 신규 광고 공개
  • 박소정
  • 승인 2019.08.16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의 하이라이트 기념하는 틱톡 특장점 강조
오는 9월까지 총 21편 티로그 영상 틱톡서 공개

틱톡(TikTok)이 새로운 브랜딩 캠페인의 일환으로 배우 이승기와 함께한 ‘1일(日)1하이라이트’ 주제의 신규 광고를 16일 공개했다. 

유저들이 집약된 재미와 정보를 즐기고 하루의 하이라이트를 특별하게 기념할 수 있는 틱톡의 특장점을 강조하며, 짧아서 확실한 행복이라는 의미를 가진 슬로건 ‘숏.확.행’을 전파할 예정이다. 

‘지금이 오늘의 하이라이트, 1일(日)1하이라이트’라는 캠페인 테마를 담은 이번 광고는 누구나 쉽게 보고 즐길 수 있는 틱톡의 특징들을 직관적으로 전달하고, 전 연령층에게 보다 친근하게 다가가고자 기획됐다. 캠페인은 제일기획이 대행했다.

최근 유저들 사이에서 틱톡과 브이로그가 결합된 티로그(#Tlog) 콘텐츠가 활발하게 창작되는 것에서 착안, 평범한 일상이 틱톡을 만나 특별한 의미를 더하는 순간을 포착한 광고 영상들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광고 캠페인으로 틱톡커를 대표하는 모델로 활동하게 된 이승기는 15일부터 21일간 매일 하루에 하나씩 그날의 하이라이트를 틱톡에서 공개해 유저들과 새로운 공감의 기회를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지난 15일, 첫 번째로 공개된 광고 캠페인 ‘야구편’에서는 이승기가 야구를 즐기는 모습을 틱톡으로 드라마틱하게 표현하며 일상의 하이라이트를 색다르게 기념하는 방법을 제시한다. ‘매일 즐거울 순 없지만, 즐거운 일은 매일 있는 법이지’라는 내레이션으로 짧지만 더 재미있고 유용하게 일상을 즐기고 공유하길 바라는 틱톡의 지향점을 표현했다. 본편 광고의 전, 후로 다양한 각도의 틱톡 영상이 연달아 노출되는 페어 형태의 광고를 선보여 보는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틱톡 관계자는 “이번 광고 캠페인을 통해 보다 많은 이들이 틱톡의 티로그를 보고 즐기며, 자신의 일상도 기념하고 공유하는 것이 하나의 놀이 문화로 자리 잡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유저들이 순간순간의 재미를 위해 틱톡을 이용할 수 있도록 창의력을 자극하는 것과 함께 텍스트 편집, MV 효과 등 쉽게 사용 가능한 다양한 기능들을 지속적으로 개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틱톡은 오는 9월까지 총 21편의 티로그 영상을 틱톡에서 공개할 예정이며, 이승기의 일상적 모습이 담긴 광고 캠페인은 TV와 옥외 광고 채널을 비롯해 유튜브, 페이스북, 카카오톡 등 디지털 채널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