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바코, ‘소비자가 꼽은 광고모델 순위’ 연말 공개
코바코, ‘소비자가 꼽은 광고모델 순위’ 연말 공개
  • 박소정
  • 승인 2019.08.0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BACO MCR, 최고 광고모델 발표 예정
ⓒ
ⓒ코바코

 

김연아, 박태환과 같은 스포츠 스타, 송중기, 이영애와 같은 배우들에게는 공통점이 있다. 최고의 광고 모델이라는 점이다. 올해 최고의 광고 모델은 누구일까?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가 매년 소비자행태조사(MCR)의 일환으로 ‘소비자가 꼽은 광고모델 순위’를 7일 발표했다.

올해 새롭게 기대되는 인물은 정해인이다. 금융, 보험, 건강식품, 패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존재감을 드러냈고, ‘착하고 건실한 이미지’에 걸맞은 품목과 메시지로 광고업계와 소비자의 반응도 긍정적이다.

정해인과 한지민이 열연한 MBC 드라마 '봄밤'이 지난달 종영했다. 정해인은 방영기간 내내 RACOI(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운영 방송콘텐츠 가치정보 분석시스템)에서 출연자 반응 3위권을 유지했다. 인기만큼 종방에 따른 아쉬움도 컸지만, TV에서 그의 얼굴을 찾기는 어렵지 않다.

지난해 소비자행태조사에서는 정해인이 광고 모델 순위 14위를 차지했고, 여성응답자에 한해서는 8위에 올랐다. 그해 TV광고에 처음 등장한 것 치고 높은 기록이다. 매년 이슈가 된 방송프로그램의 연예인이 그해 광고모델 순위에서 높은 기록을 보인 것으로 미루어보아, 올해는 정해인이 순위권에 오를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소비자가 꼽은 광고모델 순위는 12월 '2019 소비자행태조사(MCR)' 결과와 함께 코바코 통계시스템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