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 전지현이 소개하는 '풀콜드체인 시스템' 신규 TV CF 온에어
마켓컬리, 전지현이 소개하는 '풀콜드체인 시스템' 신규 TV CF 온에어
  • 김수경
  • 승인 2019.05.13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식 모델 전지현 내세운 두 번째 에피소드 공개
산지에서 집 앞까지 신선함이 유지되는 ‘풀콜드체인 시스템’ 집중 소개

모바일 프리미엄 마트 마켓컬리가 공식 모델 전지현과 함께하는 신규 TV CF를 공개하며 '신선한 샛별배송' 알리기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이번 광고는 "샛별이 뜰 때가 가장 신선할 때"라는 메인 카피를 통해 마켓컬리의 가장 큰 특징인 샛별배송으로 신선한 장보기가 가능해진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마켓컬리의 독보적 경쟁력이라 할 수 있는 신선식품을 최상의 선도로 안전하게 배송해주는 '풀콜드체인 시스템'에 대해 자세히 소개한다. 풀콜드체인(Full Cold-Chain) 시스템이란, 산지에서 고객 집 앞까지의 전 유통과정에서 식품이 가장 신선하게 배송될 수 있도록 적정 온도를 유지하는 마켓컬리만의 냉장 배송 시스템이다. 

마켓컬리는 지난 1월 전지현을 모델로 발탁하고 선보인 첫 광고 캠페인을 통해 이목을 집중시키며 '퀄리티 있는 새벽배송, 마켓컬리 샛별배송'이라는 메시지를 고객에게 성공적으로 각인시켰다. 새롭게 선보이는 광고에서는 배우 전지현이 마켓컬리와 소비자, 1인 2역을 소화하며 샛별배송의 '신선함'을 효과적으로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광고는 제일기획이 제작 대행을 맡았다.

김슬아 마켓컬리 대표는 "지난 1월 선보인 광고 캠페인은 마켓컬리를 더욱 많은 분들께 소개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마켓컬리만이 할 수 있는 신선식품 배송 과정을 풀콜드체인 시스템을 통해 더욱 자세히 소개해 소비자들의 신뢰도를 쌓고자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